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NEWS

게시판 상세
Title. 하하 "'슈가맨' 어렵게 출연…유재석, 고맙게 생각해줬으면"
  • 작성일 16.04.05
  • 추천 추천하기
  • hit 949
평점 0점

[엑스포츠뉴스=전아람 기자] 가수 하하가 ‘슈가맨’에 출연한 솔직한 소감을 밝혔다.
 
5일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에는 하하-스컬과 버벌진트-걸스데이 민아가 쇼맨으로 출격해 합동무대를 꾸민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평소 유재석과 절친한 사이인 하하가 재석팀이 아닌 희열팀으로 등장해 유재석을 깜짝 놀라게 했다. 유재석은 “여기에 나올 줄 몰랐다. 그쪽 팀 쇼맨이 하하였냐”며 당황을 금치 못했다.
 
하하는 “'슈가맨'에서 우리를 어렵게 섭외했다. 재석씨는 고맙게 생각하고 게스트 대우를 해달라”고 외쳤다. 이에 유재석은 “하하를 내가 업어키웠다”며 분한 모습을 감추지 못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레게 뮤지션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진 하하-스컬팀의 ‘역주행송’은 히트곡메이커인 이단옆차기의 챈슬러가 프로듀싱 했다. 이어지는 무대에서도 하하와 스컬은 ‘쌍방향 소통공연’을 외치며 100인의 방청객과 직접 소통하는 뜨거운 무대를 선보여 방청객 모두를 열광하게 했다.
 
또 버벌진트, 걸스데이 민아 팀 역시 만만치 않은 내공으로 청중을 사로잡았다. 민아는 특유의 시원시원한 가창력과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퍼포먼스를 선보였고 버벌진트는 특유의 감성 랩으로 피처링 하며 모두의 눈과 귀가 호강하는 무대를 꾸몄다.
 

PASSWORD.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